?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3 그가 많은 민족들 사이의 일을 심판하시며 먼 곳 강한 이방 사람을 판결하시리니 무리가 그 칼을 쳐서 보습을 만들고 창을 쳐서 낫을 만들 것이며 이 나라와 저 나라가 다시는 칼을 들고 서로 치지 아니하며 다시는 전쟁을 연습하지 아니하고


메시지

그분께서 여러 민족 가운데 정의를 세우시고,

먼 곳에서 일어나는 분쟁도 해결해 주실 것이다.

그들은 칼을 팔아 삽을 마련하고,

창을 팔아 갈퀴와 괭이를 마련할 것이다.

민족들은 싸움을 그치고,

서로를 죽이는 법을 연마하던 것도 그칠 것이다.


​--------------------


이방인들이 여호와의 산으로 몰려 오고
하나님의 말씀이 선포되면
제일 먼저 시행되는 것은 하나님의 재판입니다.
많은 민족들 사이의 일을 심판하신다고 하는 것은
하나님께서 온 세상의 참된 왕이라는 것을 나타내는 것이지요.


특히 강한 이방 사람을 판결하신다고 하는데요,
힘이 있다고 다른 민족을 괴롭히던 나라를 심판하신다는 의미입니다.
(미국, 중국, 러시아, 일본과 같은 나라들이 생각나네요)
하나님의 재판은 공의로울 것입니다.


그 결과 어떤 일이 일어납니까?
세상에 평화가 임합니다!
칼을 쳐서 보습을, 창을 쳐서 낫을 만듭니다.
더 이상 군사 연습을 하지 않습니다.
아, 꿈만 같은 날이 오게 됩니다.


세상은 힘으로 만드는 평화를 이야기합니다.
강력한 힘으로 세상을 눌러서 강제로 평화를 이룹니다.
팍스 로마나를 일궜던 로마가 그랬고,
세계의 경찰을 자처하던 미국이 그랬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각 나라의 독립운동과 테러에 직면하게 되었지요.
진정한 평화는 오지 못했던 것입니다.


진정한 평화는 힘으로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하나님의 다스림을 인정하고
그분의 말씀에 귀를 기울이는데서 이루어집니다.


지금 우리 나라에도 평화의 기운이 싹트고 있습니다.
이런 저런 우여곡절이 많았고 아직 넘어야 할 산도 많지만
어쨌든 70년 가까이 계속되었던 이곳에 이만큼이라도 평화가 이야기되고 있다는 것은 정말 놀라운 일이지요.
북한과 미국이 핵을 두고 계속해서 충돌했던 1년전만 해도
이런 날이 올 것이라는 생각은 전세계 아무도 못했지 않습니까!


그리스도인들은 평화를 위해 힘써야 합니다.
물론 현실적인 지혜가 필요하고 여전히 강한 안보도 필요하겠지만
적대적인 태도로 계속 의심하며 방해하는 것은 오늘 말씀에 맞지 않습니다.
기독교 일각에서 계속 그런 태도를 가지고 있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지요.


힘으로 북을 정복하는 것이 평화가 아니라
남과 북이 서로를 인정하고 협력하는 것이 평화입니다.
우리 그리스도인들은 그것을 위해 계속 기도해야 합니다.
하나님께서 남과 북의, 아니 세계의 왕이심을 믿고 기도하며 적극적으로 노력해야 합니다.


주여,
핵과 전쟁의 위협이 사라지게 하소서.
서로를 인정하고 대화하면서 협력하게 하소서.

가슴 속에 품고 있는 칼과 창을 보습과 낫으로 바꾸게 하소서.
진정한 평화가 이 땅에 임하게 하소서.




Comment '15'
  • ?
    박순복 2018.10.09 06:44
    아멘.
    다시는 전쟁을 연습하지 아니하고 진정한 하나님의 나라가 오길 기도합니다
  • ?
    김봉심 2018.10.09 06:50
    아멘.
    이스라엘 백성들이 70년만에 돌아 오도록 하신 하나님!
    이 땅에도 70년만에 평화의 기운이,
    회복시키시는 하나님의 역사를 보게 하셔서 참 감사합니다.
  • ?
    박양중 2018.10.09 07:05
    아멘.
  • ?
    장성달 2018.10.09 07:13

    오래도록 거짓말로 우리를 속인 전력이 북한에 있음으로 자기들의 살길을 찾으려고

    위장한것이 아닌가?하는 의구심을 가지는것이 당연합니다.
    하지만 누구가 평화를 원치않겠습니까?

    제발 이번에는 진정한 평화의 걸음이 되도록 하나님의 특별하신 은총을 바라며

    주여. 불쌍한 인간들을 도우소서. 아멘

  • ?
    서광민 2018.10.09 07:43
    아멘^^
  • ?
    김윤수 2018.10.09 09:02
    아멘.
  • ?
    박선영 2018.10.09 09:04
    아멘
  • ?
    박선민 2018.10.09 10:10
    아멘.
  • ?
    최경인 2018.10.09 10:46
    아멘..
  • profile
    신종욱 2018.10.09 10:53
    아멘
  • ?
    소정원 2018.10.09 11:35
    아멘
  • ?
    탁용준 2018.10.09 11:58
    주의 평화가 이땅에 임하시길...
    아멘.
  • ?
    김경숙 2018.10.09 12:59
    아멘
  • ?
    민 혜정 2018.10.09 13:34
    아멘
  • profile
    송문영 2018.10.09 15:00
    아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 미가 칼을 쳐서 보습을 (미가서 4:3) 15 2018.10.09
1397 미가 여호와의 산이 우뚝 서리라 (미가서 4:1-2) 17 2018.10.08
1396 시편 여호와를 기뻐하라 (시편 37:4-6) 20 2018.10.06
1395 미가 돈,돈, 돈 (미가서 3:9-12) 17 2018.10.05
1394 미가 성령 충만 (미가서 3:5-8) 18 2018.10.04
1393 미가 정의를 아는 것 (미가서 3:1-4) 15 2018.10.03
1392 미가 앞에서 걸어가시는 분 (미가서 2:12-13) 23 2018.10.02
1391 미가 예언하지 말라고? (미가서 2:6-11) 18 2018.10.01
1390 시편 우리의 먹을거리 (시편 37:1-3) 16 2018.09.29
1389 미가 힘과 탐심 (미가서 2:1-5) 19 2018.09.28
1388 미가 병거를 의지한 이스라엘 (미가서 1:8-16) 20 2018.09.27
1387 미가 죄와 허물 (미가서 1:2-7) 12 2018.09.26
1386 미가 미가에게 임한 묵시 (미가 1:1) 11 2018.09.25
1385 오바댜 하나님의 통치가 이루어지다 (오바댜 1:17-21) 11 2018.09.24
1384 시편 주를 아는 자들에게 (시편 36:9-12) 15 2018.09.22
1383 오바댜 진노의 잔 (오바댜 1:15-16) 24 2018.09.21
1382 오바댜 방관하고 있다면 (오바댜 1:10-14) 15 2018.09.20
1381 오바댜 그날이 오면 (오바댜 1:5-9) 17 2018.09.19
1380 오바댜 누가 나를 끌어내겠느냐 (오바댜 1:1-4) 17 2018.09.18
1379 오바댜 오바댜의 묵시라 (오바댜 1:1) 14 2018.09.17
1378 시편 주의 날개 그늘 아래 (시편 36:7-8) 16 2018.09.15
1377 야고보서 진리로 돌이키라 (야고보서 5:19-20) 19 2018.09.14
1376 야고보서 엘리야처럼 (야고보서 5:16-18) 20 2018.09.13
1375 야고보서 서로 죄를 고백하라 (야고보서 5:15-16) 19 2018.09.12
1374 야고보서 병든 자를 위해 기도하라 (야고보서 5:14-15) 16 2018.09.11
1373 야고보서 기도하고 찬송하며 (야고보서 5:13) 21 2018.09.10
1372 시편 하나님의 성품을 찬양합시다 (시편 36:5-6) 23 2018.09.08
1371 야고보서 맹세하지 말라 (야고보서 5:12) 19 2018.09.07
1370 야고보서 욥의 인내? (야고보서 5:9-11) 17 2018.09.06
1369 야고보서 농부처럼 (야고보서 5:7-8) 17 2018.09.0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49 Next ›
/ 4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